이용섭 시장 "광주 군공항 이전 혼신의 노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21일 오전 광주광역시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293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 참석해 시정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1일 광주 군공항 이전과 관련해 전남도와의 진정성 있는 대화와 협력, 국방부 등 중앙정부의 역할과 책임 강화, 광주 군공항이 이전되는 지자체에 대한 지원규모 확대 등 3가지 측면에서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시장은 이날 열린 제293회 광주광역시의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광주 군공항 이전과 관련한 황현택 의원의 시정질문에 대한 답변에서 지금까지의 추진상황, 시가 기울이고 있는 노력 등을 자세히 설명했다.

먼저 이 시장은 "어떤 경우에도 전남도의 협력 없이는 광주 군공항의 전남 이전은 실현될 수 없다"면서 "전남도와 진정성 있는 대화와 협력관계를 구축하기 위해 모든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군공항은 국가의 중요한 안보시설로, 군공항 이전은 국책사업이며 문재인 정부는 군공항 이전을 100대 국정과제에 포함시킨 바 있다"며 "그럼에도 중앙정부는 지자체에 모든 책임을 떠넘기고 수수방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우리 시는 군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이 하루 빨리 국회에서 통과돼 국방부와 중앙정부가 주도적 역할을 하고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광주 군공항이 이전되는 지자체에 대한 지원 규모를 확대하는 방안을 강구 중에 있다"며 "군공항 이전 지역에 소음피해가 가지 않도록 완충지대 100만평을 조성하고 4500억원의 현금사업과 국책사업도 지원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3가지 방안 역시 전남도와 함께 논의되지 않으면 효과를 거두기 어렵다. 전남도가 상생과 약속 이행 차원에서 보다 적극적으로 협의하고 협력해주기를 바라고 있다"면서 "광주·전남 간 소통과 협력이 군공항 이전 문제 해결의 지름길이다"고 강조했다.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2.59상승 49.0918:03 11/23
  • 코스닥 : 873.29상승 3.1118:03 11/23
  • 원달러 : 1110.40하락 3.918:03 11/23
  • 두바이유 : 44.96상승 0.7618:03 11/23
  • 금 : 44.19상승 0.1918:03 1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