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마아파트 지하계단서 가스총 40여개 발견…경찰, 조사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뉴스1
© 뉴스1

(서울=뉴스1) 이상학 기자 = 서울 강남구 은마아파트에서 가스총이 무더기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21일 서울 수서경찰서에 따르면 은마아파트 관리사무소 직원 A씨는 이날 오전 아파트 지하 기관실 계단에서 가스총 40여정이 담긴 포댓자루를 발견해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해당 가스총 40여정을 모두 회수했다.

경찰은 이 가스총의 등록 여부 등을 확인한 뒤 폐기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가스총들이 범죄에 사용됐을 가능성은 적다"며 "과거 아파트 경비원들이 근무하면서 사용했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34.25상승 42.9118:01 12/01
  • 코스닥 : 891.29상승 5.1818:01 12/01
  • 원달러 : 1106.20하락 0.318:01 12/01
  • 두바이유 : 47.88하락 0.3718:01 12/01
  • 금 : 47.02하락 0.1118:01 12/01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서울의료원에서 시험 본다'
  • [머니S포토] 빌보드 새역사 쓴 'BTS' 30세까지 병역 연기 가능…병역법 개정안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민주당 동남권 신공항 추진단 화상간담회
  • [머니S포토]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이웃사랑 성금 전달'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서울의료원에서 시험 본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