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문화도시 조성 위해 협약기관 실무작업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포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군포시 등 10개 협약기관 실무회의. / 사진제공=군포시
문화도시 조성을 추진하고 있는 군포시가 협약기관들과의 실무작업에 착수했다.

군포시는 21일 시와 군포의왕교육지원청 등 10개 협약기관간 실무회의를 열어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효율적 업무 등에 관해 논의했다고 22일 밝혔다. 또한 10개 기관 실무추진단을 올해 안에 발족하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기관별 사업을 공유하고, 협업 사업 도출을 위한 실무 차원의 다양한 방법과 법정 문화도시 지정 추진 방안 등도 다뤘다.

군포시 관계자는 “관내 기관들의 문화콘텐츠를 공유하고 협업이 가능한 사업들을 발굴하는 한편, 기관간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할 수 있는 방법 등을 실무 차원에서 논의했다”고 말했다.

군포시는 2022년 법정 문화도시의 예비도시 지정을 위한 작업도 본격화했다. 

예비도시로 지정될 경우 1년 동안의 활동을 거쳐 문화도시 본도시 심사를 받게 되며, 본도시로 지정되면 5년간 최대 100억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된다.

이에 앞서 군포시는 지난 7월 30일 군포의왕교육지원청 등 9개 공공기관과 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군포=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2.59상승 49.0918:03 11/23
  • 코스닥 : 873.29상승 3.1118:03 11/23
  • 원달러 : 1110.40하락 3.918:03 11/23
  • 두바이유 : 44.96상승 0.7618:03 11/23
  • 금 : 44.19상승 0.1918:03 1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