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증권, 3분기 순이익 406억… 누적 영업익 1000억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현대차증권
현대차증권이 올해 3분기 순이익이 406억원을 기록해 어닝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

22일 현대차증권의 연결 기준(잠정) 공시에 따르면 영업이익은 544억원으로 전년 동기(188억원) 대비 188.8% 늘어났다. 분기별 사상 최대 실적이었던 전년 동기 실적을 크게 웃돈다.

3분기 당기 순이익은 전년 동기(135억원) 대비 200.6% 급증한 406억원으로 집계됐다.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은 1284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45.4% 증가했다. 누적 당기순이익은 938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46% 증가했다.

현대차증권의 분기 기준 영업이익이 500억원, 누적기준 1000억원을 넘어선 것은 2008년 창사 이래 처음이다.

현대차증권 측은 주력인 투자은행(IB) 부문의 견조한 성장과 주식거래 대금 확대에 따라 리테일 호조가 겹치며 실적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현대차증권 관계자는 "기존 핵심사업인 IB부문의 수익 급증과 주식거래 대금 확대에 따른 수혜가 사상 최대실적을 이끌었다"며 "3분기 만에 사상 최초 연간 영업이익 1000억원 시대를 열게 됐다"고 말했다.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3.45상승 7.5418:01 11/27
  • 코스닥 : 885.56상승 11.0318:01 11/27
  • 원달러 : 1103.20하락 1.418:01 11/27
  • 두바이유 : 47.79하락 0.7418:01 11/27
  • 금 : 47.49하락 0.3818:01 11/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