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O "기내 코로나 감염 위험, 매우 적지만 '0'은 아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객기 승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는 모습 <자료사진>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장용석 기자 = 세계보건기구(WHO)가 비행기 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될 가능성에 대해 "매우 적다"면서도 전혀 배제할 순 없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WHO는 22일(현지시간) "바이러스의 기내 전파가 가능하긴 하지만, 보고된 사례가 적기 때문에 그 위험은 매우 적은 것으로 보인다"면서 "그러나 발표된 사례가 적다고 해서 기내 감염이 일어나지 않는다고 할 순 없다"고 설명했다.

WHO는 "현재까지 영국 런던발 베트남 하노이행 여객기와 싱가포르발 중국행 여객기에서 최소 2건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기내 감염 사례가 확인됐다"고 부연했다.

이에 앞서 미국 국방부도 지난 15일 "비행기 안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릴 가능성은 매우 적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발표했다.

국제항공운송협회(IATA)도 "12억명에 이르는 올해 항공기 이용객 가운데 기내에서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의심되는 사람은 44명"이라며 "이는 2700만명 중 1명꼴"이란 연구 결과를 공개한 적이 있다.

그러나 미 앨라배마대의 감염병 전문가 데이비드 프리드먼은 IATA의 해당 발표에 대해 "잘못된 계산에 따른 것"이라고 지적했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601.54하락 16.2218:03 11/25
  • 코스닥 : 865.12하락 6.9818:03 11/25
  • 원달러 : 1108.90하락 3.818:03 11/25
  • 두바이유 : 47.78상승 1.7418:03 11/25
  • 금 : 45.86상승 0.2518:03 11/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