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살인자입니다" 유튜버 정배우, 로건 아내 유산 소식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튜버 정배우가 로건 아내의 유산 소식에 사과했다. /사진=유튜브 캡처
유튜버 정배우가 로건 아내의 유산 소식에 사과했다. /사진=유튜브 캡처

유튜버 정배우가 로건 아내의 유산 소식에 사과했다. 유튜버 정배우가 로건 아내의 유산 소식에 사과했다. 정배우는 지난 2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정배우 : 사건사고이슈’ 에 올린 ‘죄송합니다 저는 쓰레기입니다 인생을 헛살았네요’라는 제목의 영상 고정 댓글을 몇 군데 수정했다.

정배우는 댓글 말미에 “로건님 아내분의 유산 소식 들었습니다.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평생을 기억하며 살겠습니다”라며 “살아오면서 많은 죄악과 패악을 저지르며 살았습니다. 너무 죄송합니다. 저는 살인자입니다”라고 말했다.

정배우는 수정 댓글에서 “중간 광고가 이상하게 자동으로 여러 개 들어갔던 것 같다. 제가 넣지 않았다. 다 제거했다”고 말했다. 해당 사과 영상에 광고가 삽입됐고, 영상으로 여전히 돈벌이를 하고 있다는 지적을 의식한 것이다.

정배우는 또 “자문 변호사는 김태연 변호사님과 킴킴변호사님이 아닙니다. 전화해서 괴롭히지 말아주세요”라며 “변호사 자문 없었습니다. 제 생각이고 제 판단이었습니다. 거짓말해서 죄송합니다”라고 고백했다.

앞서 정배우는 유튜브 영상에서 “정은주, 로건 등 ‘가짜사나이’ 출연 교관들이 불법 퇴폐업소 출입, ‘소라넷 초대남’으로 활동했다”고 주장했다. 또 지난 14일 유튜브 생방송에서는 로건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몸캠 피싱 피해 사진을 유출해 충격을 줬다.

로건은 정배우의 폭로와 악플로 인해 아내가 유산 조짐을 보인다고 피해를 호소했고, 무사트 측은 지난 20일 로건 아내 유산 소식을 전해 모두를 안타깝게 했다. 이후 정배우의 유튜브 채널에는 누리꾼들이 몰려와 “이 남자는 태아를 죽였다(This man killed the fetus)”라는 댓글 릴레이를 이어가며 정배우를 비난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