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서학개미를 위한 미국주식 거래 시간 앞당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삼성증권
사진=삼성증권
삼성증권은 미국 주식 프리마켓 거래 시작 시간을 기존 대비 2시간 빠른 오후 8시로 대폭 앞당겨 제공한다고 23일 밝혔다.

미국 주식 시장은 시간대별로 프리마켓, 정규시장, 애프터마켓으로 구분된다. 미국 주식 거래가 활발해지면서 정규시장 전에 오픈되는 프리마켓에서 주가흐름에 대한 고객들이 관심이 커졌는데 삼성증권도 이런 고객들의 니즈에 맞춰 미국주식 매매시간을 확대하게 됐다.

기존에 삼성증권은 미국 정규장 개장 30분 전부터 프리마켓 거래 서비스를 제공했다. 그러나 이번 서비스 확대를 통해 2시간 30분간 장전거래가 가능해졌다.

삼성증권이 확대 제공하는 프리마켓 시간은 업계에서 가장 긴 수준이며 지난 6월 신규 고객 대상 온라인 해외주식 거래 수수료를 증권 업계 최저 수준으로 인하한 데 이어 마련한 '서학개미'를 위한 서비스이다.

관련 서비스뿐만 아니라 최근 빠르게 늘어나고 있는 해외 투자에 발맞춰 삼성증권은 해외주식 관련 투자정보 및 콘텐츠도 대폭 업그레이드했다.

실제로 삼성증권의 해외주식 거래규모를 살펴보면, 상반기까지 거래량이 전년 동기 대비 3.6배나 증가했고 9월 한 달의 해외주식 매매금액 역시 작년 9월과 비교해보면 5.5배 이상 증가했다.

이번 해외 투자 정보 개편에서 가장 주목할 것은, 영어에 익숙하지 않은 투자자들도 바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한글화된 자료를 갖춘 것이다.

또한, 기존에 제공됐던 중국, 미국, 해외ETF 시장정보 외에 영국, 독일, 프랑스, 일본, 베트남 등 5개 국가의 시장 정보도 추가적으로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서종범 삼성증권 글로벌영업전략팀장은 "해외주식 투자자들이 늘어나면서 고객들의 서비스 니즈도 다양해졌다"며 "해외주식 고객들을 위한 서비스를 추가적으로 확대해 글로벌 머니무브의 선두주자로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경진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5:30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5:30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5:30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5:30 07/29
  • 금 : 72.82하락 0.215:30 07/29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주택공약 발표'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