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이낙연 대표 동생 이계연씨 삼부토건 뜨자 휴림로봇 날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휴림로봇
사진=휴림로봇
휴림로봇이 상한가에 근접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동생 이계연 전 삼환기업 대표가 삼부토건 사장에 취임하면서 삼부토건의 최대주주 휴림로봇도 주목을 받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23일 오후 1시18분 기준 휴림로봇은 전 거래일보다 27.22%(205원) 상승한 958원에 거래되고 있다.

휴림로봇은 삼부토건의 최대주주다. 지분율은 10.48%(1440만9225주)다. 

또다른 주요 주주인 우진의 지분율은 9.48%로 원자력환경기술개발(NEED)을 인수하며 방사능 제염사업에 진출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9.25상승 0.5418:01 12/04
  • 금 : 49.04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