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요미 '국적' 어디… 화제 되는 이유는 OO 때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트로트가수 요요미의 국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요요미 인스타그램
트로트가수 요요미의 국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진=요요미 인스타그램

트로트가수 요요미의 국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요요미는 지난해 싱글 앨범 '첫번째 이야기'를 내며 데뷔했다.

이후 TV조선 '미스트롯' 현역부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깜찍한 외모와 출중한 노래 실력으로 '트로트계의 아이유', '중통령(중년들의 대통령)', '해피바이러스'외에도 '제 2의 혜은이' 라는 수식어를 보유하고 있다.

'요요미'는 어여쁘고 아름답다는 뜻의 단어 ‘요요’에 아름다울 미(美)를 합친 단어다.

요요미는 "이름 때문에 일본인이라고 오해를 받기도 한다"라며 "고향은 충북 청주다"라고 전했다. 나이는 1994년생으로 올해 27세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9.25상승 0.5418:01 12/04
  • 금 : 49.04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