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내년 봄 식량난 우려… 이인영, '인도적 협력' 국회 공감대 기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3일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내년 봄 북한의 식량난 상황을 고려해 인도적 협력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임한별 기자
23일 이인영 통일부 장관이 내년 봄 북한의 식량난 상황을 고려해 인도적 협력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임한별 기자
이인영 통일부 장관은 내년 봄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식량난을 겪을 수 있다며 인도적 협력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23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국정감사에서 이 장관은 대북 식량 지원 계획을 묻는 김영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아직 구체적으로 준비하고 있지는 않다"면서도 "올해 코로나19와 수해가 있어 (북한 식량 사정이) 내년 봄쯤 지나면 힘들지 않을까 염려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런 점에서 인도적 협력을 하면 어떤가 하는 생각을 하고 있다"며 "국회에서 인도적 협력, 지원에 대한 공감대를 만들어주면 통일부도 힘있게 지원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식량은 기본인권"이라는 김 의원 발언에 동의를 표시하며 "(인도적 협력은) 정치, 군사, 안보와 무관하게 지속적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나은수
나은수 eeeee031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8.71상승 0.4618:01 12/04
  • 금 : 48.06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