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8만명·프랑스 4만명… '코로나19' 2차 대유행 현실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세계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4246만명을 넘어섰다. /사진=로이터
전세계적으로 가을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차 유행이 현실화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24일 외신에 따르면 23일(현지시간) 미국 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8만3948명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종전 기록인 지난 7월16일 7만7299명을 갈아치운 것이다. 

프랑스에서도 같은날 신규 확진자가 4만 2032명이 나와,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 프랑스는 누적확진자가 104만 1075명이 돼 전 세계에서 코로나19 환자 100만명을 넘어선 7번째 나라가 됐다.

이탈리아에선 신규 확진자가 1만9143명으로 집계됐는데 지난 2월 코로나 사태 이후 가장 많은 수치다. 

월드오미터 기준으로 24일 현재 세계 코로나 누적 확진자는 4246만 9000여명이다. 전문가들은 바이러스에 취약한 추운 날씨에 확진자가 더욱 늘어날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김설아 sasa70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3.45상승 7.5418:01 11/27
  • 코스닥 : 885.56상승 11.0318:01 11/27
  • 원달러 : 1103.20하락 1.418:01 11/27
  • 두바이유 : 48.25상승 0.4618:01 11/27
  • 금 : 47.13하락 0.3618:01 11/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