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이건희 빈소 찾은 여동생 이명희… 조카 정용진·유경 동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여동생인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왼쪽)은 26일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오른쪽),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과 함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사진=머니S DB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여동생인 이명희 신세계그룹 회장은 26일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정유경 신세계 총괄사장과 함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신세계그룹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30분쯤 이명희 회장은 정용진 부회장, 정유경 총괄사장을 비롯해 차정호 신세계 사장, 강희석 이마트 사장 등 그룹사 사장단과 함께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차려진 이건희 회장의 빈소를 찾았다.

이명희 회장은 이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유족을 만나 깊은 애도를 표하고 위로의 말을 전했다. 

이명희 회장은 고 이병철 삼성 창업주의 막내 딸로 이건희 회장의 유일한 동생이다. 이건희 회장은 전날(25일) 서울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향년 78세로 별세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1.54하락 16.2218:03 11/25
  • 코스닥 : 865.12하락 6.9818:03 11/25
  • 원달러 : 1108.90하락 3.818:03 11/25
  • 두바이유 : 47.78상승 1.7418:03 11/25
  • 금 : 45.86상승 0.2518:03 11/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