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너무 많이 올랐나… '포스트 이건희' 이틀째 주가 약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초사옥/사진=뉴시스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초사옥/사진=뉴시스
삼성물산 주가가 27일 장 초반 약세다. 이날 오전 10시18분 삼성물산은 전일대비 500원 (0.42%) 내린 11만7500원에 거래 중이다. 

삼성물산은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별세 후 지난 26일 주가가 15% 이상 급등했다. 전 거래일 종가가 10만4000원이었던 삼성물산 주가는 개장과 동시에 12만500원으로 급등한 뒤 전 거래일보다 21.2% 오른 12만6000원까지 올랐다. 이후 11만8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삼성물산 거래량은 약 939만주에 달했다. 전날(28만주)에 비해 33배 증가한 셈이다. 기관이 1026억원 순매수하며 주가 상승을 이끌었다.

금융투자업계는 이건희 회장 별세 후 삼성의 지배구조 변경이 불가피한 상황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지분이 높은 삼성물산이 투자자의 주목을 끈 것이란 평가다. 다만 삼성의 지배구조 개편을 예단하기 어려운 시점에 지속적인 주가 상승을 점치기 이르다는 지적도 나온다. 

현재 이재용 부회장은 삼성물산 지분을 17.3% 보유하고 있다. 삼성물산이 삼성전자를 비롯한 그룹 내 주요 계열사를 사실상 지배하고 있고 이런 구도에 큰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이는 점을 증권가도 주목하고 있다.

김수현 신한금융투자 연구위원은 "삼성생명을 통해 삼성전자를 간접적으로 지배하고 있으면서 이 부회장의 지분율이 가장 높은 삼성물산의 그룹 내 중요도는 상당히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정동익 KB증권 연구원도 "현시점에서 지배구조 개편에 대해서는 예단하기 어렵다"면서도 "이재용 부회장이 17.3%의 지분을 보유한 삼성물산 최대주주인 만큼 삼성물산의 기업가치가 훼손되는 의사결정 가능성은 매우 낮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8.71상승 0.4618:01 12/04
  • 금 : 48.06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