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요태, 이효리 프로듀싱한 댄스 신곡 '삭제' 발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혼성 그룹 코요태가 린다G(이효리)가 프로듀싱한 신곡 '삭제'로 돌아온다.


국내 최장수 혼성 그룹 코요태(김종민, 빽가, 신지)가 10월 27일 신곡 '삭제'를 발매한다.

image
©KYT엔터테인먼트

'삭제'는 린다G가 작사와 작곡에 참여한 곡으로, 90년대 복고적인 신스 테마와 하우스 리듬을 섞은 댄스곡이다. 90년대 스타일의 레트로 감성이 물씬 풍기는 '삭제'는 헤어진 연인의 기억을 깨끗이 지워버리겠다는 가사가 인상적이다.


코요태는 '삭제'를 통해 가을을 겨냥해 기존 코요태 스타일인 마이너풍의 하우스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팬들이 목말라있던 코요태만의 스타일인 '삭제'는 MBC '놀면 뭐하니'를 통해 최고의 프로젝트 혼성그룹으로 복귀한 린다G가 동시대를 함께했던 동료 가수인 코요태에게 선물로 준 곡이다.


특히 올해는 음악 예능의 전성기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음악을 테마로 한 방송이 주를 이뤘다. 특히 코요태는 지난 여름 '놀면 뭐하니'에서 싹쓰리의 곡 후보로 공개된 바 있는 '아하(Oh My Summer)'를 발매하여 그 열기에 성공적으로 동참하기도 했다.


90년대 후반부터 코요태는 대중에게 '마이너 댄스'하면 '코요태', '코요태'하면 '마이너 댄스'로 명실상부 독보적인 자기만의 분야를 개척해왔다. 각종 방송과 다수의 신곡으로 올해 다시 인기몰이를 한 코요태는 기존 코요태 스타일의 음악을 다시 듣고싶다는 팬들의 요청에 화답하기 위해 린다G와 협업해 이번 곡을 발매하게 됐다.


1998년 데뷔한 코요태는 신나고 경쾌한 한국형 댄스 음악으로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순정', '만남', '비상', '팩트', '파란', '실연' 등 많은 히트곡을 탄생시켰으며 꾸준한 음악 활동으로 가요계 대표 혼성 댄스그룹으로 자리매김했다.


지난해 데뷔 20주년을 맞은 코요태는 이를 기념하는 앨범 '리본(REborn)'을 발매하고 첫 단독 콘서트 '코요태 20th 이즈백'을 개최하며 건재함을 과시한 바 있다. 이후에도 코요태의 레트로 댄스곡 '히트다 히트', 신지의 세미 트롯곡 '느낌이 좋아' 등을 발매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최근 코요태는 유튜브 채널 '코요태레비전'을 통해 코요태만의 개성 가득한 콘텐츠로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9.25상승 0.5418:01 12/04
  • 금 : 49.04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