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음주 운전' 힘찬, 사과문 발표 "진심으로 사죄…자숙하고 반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힘찬(김힘찬)© News1
힘찬(김힘찬)©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그룹 B.A.P 출신 힘찬(30·김힘찬)이 음주 운전으로 적발된 가운데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며 잘못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힘찬은 27일 공식 입장을 통해 "먼저 팬 여러분들께 좋지 않은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머리숙여 사죄의 말씀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어제 발생한 음주사고로 사회적 물의를 빚은 점 다시한번 깊이 사과드리며, 부적절하고 부끄러운 사건으로 대중들에 깊은 실망을 안겨드린 점에 대해서도 뼛속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음주운전에 대해 깊게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으며, 추후 필요한 조사가 있을 경우 성실히 경찰조사에 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금일 이후 자숙하고 반성하는 모습으로 삶을 살겠다"며 "항상 응원해 주시고 아껴주신 팬 여러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죄드리며, 음주운전은 사회적으로 절대 행하여서는 안되는 행동이며 이 부분에 대한 책임을 면할 수 없는 행동이다"라고 남겼다.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힘찬은 지난 26일 밤 11시30분께 강남구 도산대로 학동사거리 인근에서 음주 운전으로 가드레인을 들이 받는 사고를 냈다. 힘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0.08% 이상)이상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힘찬은 지난 2018년 7월 경기 남양주시 한 펜션에서 20대 여성을 강체 추행한 혐의로 기소돼 재판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9.25상승 0.5418:01 12/04
  • 금 : 49.04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