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부산공장, 10월 야간조 쉰다… "재고관리 및 XM3 생산 테스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르노삼성자동차의 소형 SUV ‘XM3’ 유럽 수출이 확정된 가운데 부산공장이 1교대 근무 방침을 정했다.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의 소형 SUV ‘XM3’ 유럽 수출이 확정된 가운데 부산공장이 1교대 근무 방침을 정했다. /사진제공=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가 재고관리를 위해 다음달 한 달간 부산공장 근무 형태를 1교대로 전환한다.

27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르노삼성차는 다음달 10~30일 주간 생산조만 가동하고 야간 생산조는 근무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르노삼성차가 근무 시간을 줄이는 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등으로 재고가 많이 쌓였기 때문. 르노삼성은 지난달 국내외 시장에 7386대를 팔았는데 이는 전년 동월 대비 51.4%에 그쳤다.

닛산 로그의 북미 수출 계약이 종료되며 수출물량이 줄어들었고 내수 부진까지 겹치며 공장가동률을 낮춰야 하는 상황.

이에 르노삼성차는 일단 11월 한 달 동안 일시적으로 주간 생산조만 가동한 뒤 12월 운영방식을 결정할 방침이다.

회사 관계자는 "우선 판매상황에 따라 달라질 것"이라며 "본격적인 XM3 유럽 수출에 앞서 이를 준비하는 차원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7.00하락 51.9911:13 01/26
  • 코스닥 : 996.42하락 2.8811:13 01/26
  • 원달러 : 1101.60상승 0.911:1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1:13 01/26
  • 금 : 55.41상승 0.2111:13 01/26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