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팔년도 이후 처음'… 다저스, 탬파베이 꺾고 WS 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A 다저스 외야수 무키 베츠가 28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6차전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경기에서 8회말 솔로 홈런을 때린 뒤 환호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LA 다저스 외야수 무키 베츠가 28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6차전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경기에서 8회말 솔로 홈런을 때린 뒤 환호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미 프로야구 LA 다저스가 무려 32년 만에 다시금 왕좌를 탈환했다.

다저스는 28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 6차전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앞선 다섯 경기에서 3승2패를 거뒀던 다저스는 이날 승리로 4승째를 달성, 7전4선승제의 월드시리즈 우승을 거머쥐는 데 성공했다. 다저스가 월드시리즈 정상에 오른 건 지난 1988년 이후 이번이 처음이다.

벼랑 끝에 섰던 템파베이는 1회초부터 점수를 내며 의욕을 보였다. 이번 포스트시즌 최고의 흐름을 달리는 랜디 아로자레나가 다저스 선발 토니 곤솔린의 2구째를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기는 홈런을 터트렸다.

탬파베이 선발 블레이크 스넬에 가로막혔던 다저스는 6회 스넬이 내려간 뒤 비로소 힘을 내기 시작했다. 외야수 무키 베츠가 1사 1루에서 2루타를 때렸고 다음 타자 코리 시거의 타석 때 홈을 밟았다. 탬파베이로서는 폭투와 수비 선택 미스로 2점을 헌납한 게 아쉬웠다.

탬파베이는 다시 점수를 따라가기 위해 분투했으나 페드로 바에즈, 빅토르 곤잘레스, 브루스다르 그레테롤 등 다저스 불펜에 막혔다. 다저스는 8회 베츠의 솔로 홈런으로 경기에 쐐기를 박았다.

최지만은 이날 경기에 1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했지만 안타를 기록하지는 못했다. 첫타석을 삼진으로 물러난 최지만은 2회초 공격 때 볼넷으로 출루했으나 홈을 밟지는 못했다. 5회 세번째 타석에서는 초구를 타격해 3루수 팝플라이로 아웃됐다. 최지만은 7회초 타석에서 얀디 디아즈로 교체됐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