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장자 내치고 서자가…” 홍준표, 김종인 저격발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상이 왜 이래가 아니고 야당이 왜 이래가 문제”

홍준표 무소속 의원 다시 한번 국민의힘을 향해 쓴소리를 내뱉었다. 

홍 의원은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탄핵으로 궤멸되어 지지율 4% 밖에 안되는 당을 천신만고 끝에 살려 놓으니 밖에서 웰빙하던 사람이 들어와 총선 망쳐 놓고, 망한 정당에 또 외부 인사를 들여와 당 정체성을 상실케 하고, 자기들만의 작은 성(城)을 쌓을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홍 의원이 언급한 ‘웰빙하던 사람’과 ‘외부 인사’는 자유한국당대표를 지낸 이후 들어온 황교안 전 대표,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을 겨냥한 말이다.

그러면서 “적장자(嫡長子) 쫓아내고 무책임한 서자(庶子)가 억울하게 정치보복 재판받는 전직 대통령들 사건조차 이제 선 긋기를 하려고 한다”며 김 비대위원장을 다시 한번 비판했다.

홍준표 의원이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외부 인사가 당의 정체성을 상실케 했다"며 김종인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을 저격했다. /사진=홍준표 의원 페이스북 캡처
이어 그는 “문재인 정권과 무엇이 차별화되는가. 그게 바로 2중대 정당”이라며 참으로 힘들고 힘들다. 세상이 왜 이래가 아니고 야당이 왜 이래가 더 문제다“라고 덧붙였다.

홍 의원이 국민의힘과 김종인 비대위원장을 비판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홍 의원은 지난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저 세력은 극우라서 손절하고 저 사람은 강성이라고 배제하고 저사람은 나와 악연이 있어서 배제한다”며 “답답하고 안타깝다”고 밝혔다.
 

나은수 eeeee031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2.59상승 49.0918:03 11/23
  • 코스닥 : 873.29상승 3.1118:03 11/23
  • 원달러 : 1110.40하락 3.918:03 11/23
  • 두바이유 : 44.96상승 0.7618:03 11/23
  • 금 : 44.19상승 0.1918:03 11/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