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영업이익 줄었지만 양질의 수주 매진할 것"(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우건설이 코로나19 여파 속에서도 양질의 수주에 매진하고 신성장동력 발굴도 지속하겠다고 다짐했다. 사진은 서울 을지로 대우건설 본사. /사진=대우건설
대우건설이 코로나19 여파 속에서도 양질의 수주에 매진하고 신성장동력 발굴도 지속하겠다고 다짐했다. 사진은 서울 을지로 대우건설 본사. /사진=대우건설
대우건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다소 악화된 3분기 실적표를 받아들었다. 하지만 양질의 수주와 안정적인 분양에 매진하고 신성장동력 발굴도 지속하겠다고 다짐했다.

대우건설은 올 3분기 실적(연결기준)을 잠정집계한 결과 1029억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13.5% 떨어졌다고 29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8.9% 떨어진 1조8963억원을 올렸지만 당기순이익은 560억원을 기록해 17.9% 뛰었다.

올 3분기까지 누계 매출은 5조8453억원을 기록해 전년동기대비 7.8% 떨어졌다. 사업부문별 매출 누계는 ▲주택건축사업부문 3조7644억원 ▲플랜트사업부문 8278억원 ▲토목사업부문 1조856억원 ▲연결종속기업 1675억원을 기록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 누계는 3050억원으로 전년동기대비 4.5% 감소했지만 영업이익률은 0.2%포인트 증가한 5.2%를 나타냈다. 3분기까지 당기순이익 누계는 1703억원으로 전년 대비 5.1% 떨어진 것으로 집계됐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국내 분양사업이 일부 순연되고 해외 사업장 공사가 지연된 영향으로 매출이 소폭 감소했지만 최근 주택 분양이 순조롭게 이뤄졌고 해외 사업장도 차츰 정상화 되고 있다”며 “연말부터 본격적인 매출과 영업이익 등이 반등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대우건설은 3분기까지 8조4745억원의 수주 실적을 기록하며 올해 목표인 12조7700억원의 66%를 달성했다고 설명했다. 이는 전년동기대비 14.2% 증가한 수치이자 2019년 연 매출(8조6519억원)의 98%에 달하는 성과다.

대우건설은 현재 35조2941억원의 수주잔액 보유해 매출액 대비 4.1배의 풍부한 일감을 확보중이며 지난해 말(32조8827억원)보다 약 2조5000억원 증가했다고 강조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 유가 하락 등 악화된 대내외 경영환경에도 불구하고 국내외에서 업계 최상위권의 수주 성과를 기록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4분기에는 이라크 알포(Al Faw) 신항만 후속공사 수의계약과 나이지리아 정유시설 공사 계약 등이 예정돼 있어 올해 수주 목표는 무난히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낙관했다.

대우건설은 3분기까지 2만5994가구의 주거상품을 공급하여 올해 목표 대비 76%를 달성했고 연말까지 총 3만5000가구를 공급할 계획이다. 대우건설은 올해 주택분야에서 거둔 성과를 바탕으로 불확실성이 증가하고 있는 국내외 경영환경을 극복하고 중장기 성장을 이끌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할 방침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 등 어려운 환경에서도 2018년 수립한 뉴비전 및 전략을 바탕으로 국내외 각 분야에서 양질의 수주와 성공적인 분양, 안정적인 현장 관리와 공사를 이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양호한 수익성을 갖춘 주택분야의 성공을 기반으로 내년부터 재무구조도 대폭 개선될 것으로 예측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대우건설은 “현재 순항 중인 투자개발형 리츠, 드론, 전기차, 생활안전 분야 등의 신사업 및 스타트업에 대한 투자와 신성장동력 발굴의 성과도 계속 이어가며 지속 성장하는 영속 기업으로 발돋움 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23:59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23:59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23:59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23:59 01/19
  • 금 : 55.19상승 123:59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