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비원 비애 '임계장 이야기' 저자, 강제추행 혐의로 피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계장 이야기 저자가 강제추행 혐의로 고소당했다./사진=뉴시스
임계장 이야기 저자가 강제추행 혐의로 고소당했다./사진=뉴시스

고령 경비원의 노동 현실을 다뤄 이목을 끌었던 책 '임계장 이야기'의 저자 조정진씨(63)가 강제추행 혐의로 고소를 당했다.

서울 은평경찰서는 전날(28일) 조씨에게 강제추행 혐의를 적용한 고소장을 접수했다고 29일 밝혔다. 은평경찰서 관계자는 "아직 고소인 조사를 진행하지 않은 단계"라고 설명했다. 고소장에는 올해 5월 조씨가 광주 소재 한 술집에서 지인 A씨를 강제추행했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 이후 조씨는 A씨에게 추행을 인정한다는 취지로 사죄의 손편지를 사진으로 찍어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잘못을 반성하고 자숙하겠다는 내용과 달리 이후에도 강연회 등 활동을 활발하게 벌이자 여기에 분노한 A씨가 고소를 결심한 것. 

앞서 조씨는 올해 3월 퇴직한 후 경비 노동자로 3년간 일하면서 겪은 실태를 책 '임계장 이야기'에 담아내며 세상에 알렸다. 이 책은 경비원에 대한 입주민의 갑질문제가 불거지면서 인기를 모은 바 있다. 조씨는 다수 강연과 언론 인터뷰를 통해 노인 일자리 현실에 대해 증언하면서 활동을 이어나갔다.
 

서지민
서지민 jerry020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서지민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