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호뎐' 녹즙아줌마 정체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구미호뎐' 녹즙아줌마 정체에 관심이 모아진다. /사진=tvN 방송캡처

'구미호뎐' 녹즙아줌마 정체에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 29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구미호뎐'에서는 의문의 녹즙 판매원이 등장했다. 이날 이무기(이태리 분)는 "손님이 오고 있다"면서 "이랑(김범 분)이 이연(이동욱 분)의 아킬레스건이 될지 시험해보자"라고 말했다.

이무기의 손님은 녹즙 아줌마(심소영 분)였다. 그는 이랑과 남지아(조보아 분)에게 접근해 두 사람이 가장 무서워하는 것이 무엇인지 물었다. 녹즙 아줌마가 떠나자 이랑과 남지아의 귓가에는 "문지기 문지기 문열어라"로 시작하는 전래동요 '대문 놀이'가 들리기 시작했다.

이랑과 남지아는 노랫소리가 들리는 방향의 문을 열었고, 두 사람은 각자 기억 속 가장 공포스러웠던 순간인 아귀의 숲과 여우고개에 어느새 와 있었다. 이랑과 남지아는 곧 죽을 위기에 놓였다.

녹즙 아줌마는 이연을 찾아가 두 개의 문을 소개하며 "하나를 선택해라. 왼쪽으로 가면 이랑을 구할 수 있고, 오른쪽으로 가면 남지아를 구할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연은 이무기가 보낸 것이냐고 협박했고, 녹즙 아줌마는 "동업자 정도라고 해두지"라면서 자리를 떴다.

이랑의 선택은 이연이었다. 이랑은 아귀에 물려 죽어가는 이연을 향해 "꼬맹이"라며 달려들었다. 이연은 이랑에게 "단 한순간도 너를 버린 적이 없었다"라고 고백했다.

이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녹즙 판매원의 정체가 너무 궁금하다"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과연 녹즙아줌마가 향후 ‘구미호뎐’ 전개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많은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된다.

tvN 수목드라마 '구미호뎐'은 도시에 정착한 구미호와 그를 쫓는 프로듀서의 판타지 액션 로맨스 드라마로 매주 수, 목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2.80상승 1.2610:25 11/26
  • 코스닥 : 868.15상승 3.0310:25 11/26
  • 원달러 : 1105.30하락 3.610:25 11/26
  • 두바이유 : 48.53상승 0.7510:25 11/26
  • 금 : 47.87상승 2.0110:25 11/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