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더빅의 때는 온다"… 맨유 동료의 극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미드필더 도니 판 더 빅이 점차 출전시간을 늘려가고 있다. /사진=로이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미드필더 도니 판 더 빅이 점차 출전시간을 늘려가고 있다. /사진=로이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미드필더 스콧 맥토미니가 동료 도니 판 더 빅에 대해 높은 평가를 내리며 응원했다.

30일(한국시간) 영국 '스카이스포츠'에 따르면 맥토미니는 이날 맨유 공식 홈페이지와의 인터뷰에서 "판 더 빅은 대단한 재능이자 환상적인 축구선수다"며 "출전 시간이 조금 더 주어진다면 조만간 그의 때가 도래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인터뷰에서 맥토미니는 "내가 말하는 건 빙산의 일각에 불과하다. 그는 놀라운 친구다"며 "(훈련에) 늦는 법이 없고 훈련장에서는 자신의 최고치를 쏟아붓는다. 우리는 정말 좋은 선수이자 좋은 사람을 얻게 됐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아약스 출신의 판 더 빅은 지난 여름이적시장에서 맨유 유니폼을 입었다. 맨유는 판 더 빅을 데려오기 위해 3500만파운드(한화 약 510억원)의 이적료를 과감히 지출했다.

다만 이적 이후에 충분한 출전 기회는 아직 얻지 못했다. 이미 브루노 페르난데스, 폴 포그바, 네마냐 마티치, 프레드, 후안 마타 등 쟁쟁한 선수들이 다수 포진돼있기 때문이다. 다만 판 더 빅은 시즌 두번째 선발출전 경기였던 지난 RB라이프치히와의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선보이며 자신의 경쟁력을 입증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302.84상승 16.7418:01 06/25
  • 코스닥 : 1012.13하락 0.4918:01 06/25
  • 원달러 : 1127.70하락 7.218:0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8:01 06/25
  • 금 : 73.73상승 0.318:01 06/25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