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회장, 현대차 주식 58만주 샀다… '비어만 사장'은 전량 처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현대자동차 주식을 사들였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이 현대자동차 주식을 사들였다. /사진제공=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는 30일 정의선 회장이 5차례에 걸쳐 보통주 58만1333주를 장내매수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매수를 통해 정 회장의 보유주식은 559만8478주가 됐다.

반면 연구개발본부장인 알버트 비어만 사장은 보유 중인 보통주 432주를 주당 16만7500원에 모두 장내매도했다. 자동차업계에서는 "비어만 사장이 퇴직을 준비하는 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날 처분 금액은 총 7236만원이다.

이날 김상현 재경본부장은 135주를 장내매수했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0%
  • 50%
  • 코스피 : 2678.97상승 3.0713:54 12/03
  • 코스닥 : 903.17상승 3.8313:54 12/03
  • 원달러 : 1097.40하락 3.413:54 12/03
  • 두바이유 : 48.25상승 0.8313:54 12/03
  • 금 : 47.08하락 0.5113:54 12/03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진 수험생도 수능 시작!
  • [머니S포토] 코로나 속 2021학년도 수능 시작
  • [머니S포토] '2021 수능' 우리 아들 힘내
  • [머니S포토] 코스피, 2670선 마감…'사상 최고가 재갱신'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진 수험생도 수능 시작!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