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9' 쿤디판다 "우승 목표로 나왔다"…회사 대표 비와이 '캐스팅 포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net '쇼미더머니9' 캡처 © 뉴스1
Mnet '쇼미더머니9'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쇼미더머니9' 쿤디판다가 팀 래퍼 선발전을 통과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Mnet 래퍼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9'에서 래퍼 쿤디판다가 등장해 시선을 모았다.

쿤디판다는 프로듀서 비와이가 수장인 회사의 소속 아티스트다. 최자는 "회사 대표님이 프로듀서로서 코치 좀 들어간 거 아니냐. 우승자로서"라고 물었다.

이에 비와이는 그렇지 않다며 "작년부터 쿤디판다가 여기 나오는 걸 계획했다. 제가 앨범 만들면서 도움을 받기도 했다"라고 밝혔다.

최자는 쿤디판다를 향해 "본인 목표가 뭐냐"라고 물었다. 쿤디판다는 "우승을 목표로 지원했다. 애초에 게임에 들어왔으면 1등 하는 게 제일 멋지지 않냐. 우승할 거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쿤디판다의 파워풀한 랩에 모두가 감탄했다. '올패스'를 기록했다. "나이스", "잘하네" 등의 호평이 쏟아졌다.

이 가운데 비와이는 "붙을 걸 알고 있었다"라면서도 "저희는 선택 못하죠"라며 같은 회사 소속으로서 캐스팅을 포기해 눈길을 끌었다.

결국 쿤디판다는 그루비룸, 저스디스 팀에 들어갔다. 휘민은 "랩, 음악 다 잘하시지만 저희랑 작업을 했을 때 더 좋은 그림이 나올 것 같다"라고 했다. 쿤디판다는 "합격자 분들 3차에서 봐요. 각오하시고"라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8.71상승 0.4618:01 12/04
  • 금 : 48.06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