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시험 광고하는 서경석도 봤다… 공인중개사 시험 34만명 몰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1일 서울 노원구 미래산업과학고등학교에서 열린 제31회 공인중개사 시험에 응시생들이 입장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31일 서울 노원구 미래산업과학고등학교에서 열린 제31회 공인중개사 시험에 응시생들이 입장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공인중개사 시험장에 34만명이 몰렸다. 방송인 서경석 씨를 포함해 다수의 사람들이 공인중개사 시험에 응시하면서 많은 관심을 끌고 있다.

31일 공단에 따르면 이날 전국에서 치러지는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에 총 34만3076명이 참여했다. 공인중개사 시험은 대입수학능력시험 다음으로 큰 규모의 시험이다. 올해엔 약 36만명이 접수했으며 환불 등을 진행한 후 최종 응시인원이 정해졌다.

취업난과 부동산에 대한 관심 증가로 1983년 공인중개사 제도가 도입된 이후 올해 가장 많은 응시생이 몰렸다. 응시생 수는 2016년(27만3251명), 2017년(30만5316명), 2018(32만2577명) 꾸준히 상승세를 이어오다 지난해 29만8227명으로 줄었다.

공단에 따르면 올해 시험의 연령대별 응시생은 40대가 약 32%로 가장 많고 이어 30대가 29%를 차지했다. 응시생 10명 중 6명이 30·40세대인 셈이다. 

공단 관계자는 "공인중개사 시험은 국민들의 일자리·창업 등 생계와 연계된 자격으로 사회적 관심이 높은 자격시험"이라며 "매년 꾸준히 20·30대의 젊은 응시생들도 늘어나는 추세"라고 말했다.

공단은 교육청, 학교 등 유관기관에 지속적으로 시험의 중요성 등을 설명하고 협조를 구해 전체 수험자의 시험장 배치를 완료했다. 올해 시험장은 총 460개로 작년에 비해 105개가 늘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731.45상승 35.2318:01 12/04
  • 코스닥 : 913.76상승 6.1518:01 12/04
  • 원달러 : 1082.10하락 14.918:01 12/04
  • 두바이유 : 48.71상승 0.4618:01 12/04
  • 금 : 48.06상승 0.9818:01 12/04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방역 점검회의, 인사 나누는 김태년과 유은혜
  • [머니S포토] 시간 확인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북민협 회장과 인사 나누는 이인영 장관
  • [머니S포토] '파죽지세' 코스피, 2700선 넘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