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휘순 예비신부♥' 천예지, 윤은혜 닮은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7세 연하 예비신부 천예지와 결혼을 앞두고 있는 박휘순의 일상이 공개된다. /사진=아내의 맛 제공
17세 연하 예비신부 천예지와 결혼을 앞두고 있는 박휘순의 일상이 공개된다. /사진=아내의 맛 제공

17세 연하 예비신부 천예지와 결혼을 앞두고 있는 박휘순의 일상이 공개된다. 3일 방송되는 TV조선 예능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이하 '아내의 맛') 122회에서는 박휘순·천예지 부부가 세간을 떠들썩하게 만들었던 결혼 골인기를 비롯해 찐 신혼생활을 선보이며 웃음과 설렘을 유발한다.

육봉달부터노량진박까지 노총각 캐릭터 전문이었던 박휘순이 결혼을 발표하면서 예비신부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던 상태. 이와 관련 박휘순이 '아내의 맛'을 통해 윤은혜를 닮은 미모의 17세 연하 신부 천예지를 첫 공개,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했다.

더욱이 박휘순은 자신이 참여했던 행사의 기획 스태프로 일하던 천예지가 감자탕을 복스럽게 먹고 있는 모습에 반했다며 첫 만남 당시를 털어놔 연애 세포를 자극했다. 이어 박휘순은 천예지에게 꾸준한 구애를 던져 연애에 성공하게 됐고, 결혼에 골인하기까지 반년 동안 장장 600㎞를 왕복하는 열정을 불사른 끝에, 같이 사는 사이가 되었다는 연애 풀스토리를 밝히며 천예지를 향한 일편단심을 드러냈다.

11월 결혼식을 앞두고 신혼생활을 미리 즐기자고 의견을 모았던 두 사람은 신혼생활 일주일 차의 생생한 모습을 전하기도 했다. 특히 "약 먹기 시간이에요~ 또르롱"이라는 애교 가득한 알람 소리로 하루를 시작하는 의문의 장면이 포착된 터. 이어 알람 소리와 동시에 눈을 뜬 박휘순이 수많은 약통과 마주하게 되는 모습이 펼쳐지면서, 박휘순의 아침을 깨우는 약통들의 정체는 무엇일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그런가 하면 박휘순의 껌딱지를 자청하는 천예지의 특급 내조에 아맛팸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천예지가 뻣뻣한 몸으로 아침 운동을 하는 박휘순에게 다가가 다정하게 자세 교정을 해주는 모습이 마치 재활병원을 연상시키면서 웃음을 자아낸 것. 천예지가 외출을 준비하는 박휘순 곁에서 면도까지 해주는 모습이 이어지면서, 흡사 44세 아들 같은 남편과 17세 어린 아내의 모습이 보는 이들을 경악하게 했다. 가까이서 보면 신혼인지만 멀리서 보면 수발인 듯한 박휘순, 천예지 '신혼생활 일주일 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아내의 맛' 제작진은 "박휘순, 천예지 부부는 촬영 내내 눈에서 하트가 떠나지 않을 만큼 서로를 위하고 배려하며 달콤한 신혼을 즐기고 있다. 지금까지 부부들과는 색다른, 단짠단짠 신혼의 맛을 선보일 박휘순, 천예지 부부를 응원해달라"고 전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