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리는 해낼 수 있어"… 팀동료 다이어 적극 변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트넘 홋스퍼 수비수 에릭 다이어(왼쪽)가 팀동료 델레 알리를 변호하고 나섰다.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 수비수 에릭 다이어(왼쪽)가 팀동료 델레 알리를 변호하고 나섰다.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 수비수 에릭 다이어가 최근 극도의 부진에 빠져 있는 팀 동료 델레 알리를 두둔하고 나섰다.

다이어는 3일(한국시간) 보도된 영국 '스카이스포츠'와의 인터뷰에서 "알리는 능력있는 선수다. 우리 모두 그의 실력을 안다. 알리는 이미 과거부터 이를 보여줬다"며 변호에 나섰다.

이 인터뷰에서 다이어는 "(알리가 다시 경기를 뛸 수 있도록 하는) 노력과 수고, 헌신은 모두 알리 본인에게 달려있다"며 "난 그가 결국 해낼 것이라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알리는 그런 사람이다. 그는 항상 이를 새기고 있다"며 "모든 건 그에게 달렸다. 그의 손에 달렸다. 우리 모두에게 달린 일이기도 하다"고 전했다.

1996년생인 알리는 10대 시절부터 토트넘의 주전으로 뛰며 맹활약을 펼쳐왔다. 그는 188㎝의 큰 키와 시원시원한 플레이 스타일을 앞세워 단숨에 팀의 중심 미드필더로 떠올랐다.

하지만 조세 무리뉴 감독 부임 이후에는 점차 출전시간이 줄어들면서 갈등설이 제기됐다.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알리의 출전 횟수는 단 2경기, 출전 시간은 73분에 그친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2.52상승 35.3812:20 08/04
  • 코스닥 : 1044.86상승 8.7512:20 08/04
  • 원달러 : 1145.50하락 2.812:20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2:20 08/04
  • 금 : 71.88하락 1.412:20 08/04
  • [머니S포토] 부동산 공약 발표한 이낙연 "서울공항 이전, 고품질 공공아파트 공급"
  • [머니S포토] 與 최고위, 자리 착석하는송영길 대표
  • [머니S포토] 이준석 대표 주재 국민의힘 신임 시·도당위원장회의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부동산 공약 발표한 이낙연 "서울공항 이전, 고품질 공공아파트 공급"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