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보 내지 않는게 사과" … 야당, 민주당 비난 ‘합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일 더불어민주당의 당헌 규칙 개정 및 서울·부산시장 공천 결정에 국민의힘을 비롯한 야권 정당이 연일 공세 수위를 높이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지난 2일 더불어민주당의 당헌 규칙 개정 및 서울·부산시장 공천 결정에 국민의힘을 비롯한 야권 정당이 연일 공세 수위를 높이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서울·부산시장 공천 방침을 두고 국민의힘을 비롯한 야권이 연일 공세 수위를 높이고 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3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민주당은 전당원투표 요건도 못갖춰 폐기해야 하는데도 단순히 여론을 알아보기 위해서 한 것이라고 한다"며 "여론을 몰라서 이런 투표를 했나. 짜고 치는 이런 전당원투표가 어떤 결과가 나올지 모르고 여론을 알아본 것이냐"이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군수 재선거에 수십억원의 예산이 들게 생겼다는 문 대통령은 내년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예산이 얼마나 드는지 아느냐는 질문에도 대답이 없고, 민주당 당헌을 누가 만들었냐는 말에도 대답이 없다"며 "다시 한번 문 대통령에게 묻는다. 민주당이 하는 당헌 개정 절차가 대통령의 뜻이 맞는 것인지, 요건을 갖춘 것인지 답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이낙연 민주당 대표는 피해 여성에 '거듭 사과드린다, 도덕적 후보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지금까지 도덕적이지 않은 후보를 내서 이런 일이 생긴 것인가"라며 "후보를 내지 않는 게 피해자에 대한 가장 제대로 된 사과"라고 지적했다. 

이종배 정책위의장은 "국민은 민주당의 철면피 공천에 대한 뜻을 묻고 있다"고 말한 뒤 "(국민은) 당헌 중 가장 큰 영향력 있는 대통령이 철면피 무책임 공천에 대해 찬성표 던졌는지 궁금해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또 대통령이 당대표 시절 혁신을 위해 만든 당헌을 버린 무책임한 민주당의 행태에 동의하는지 묻고 있다"며 "모든 분란의 씨앗을 뿌린 분은 다름 아닌 문 대통령"이라며 비난했다. 

김웅 국민의힘 의원도 민주당의 비난 공세에 참여했다. 김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전당원투표라고 쓰고 여론조사라고 읽는다. 요즘은 여론조사를 전당원투표로 하느냐"라며 "그럼 4·15 총선도 여론조사였나. 가짜 공수처, 가짜 검찰개혁, 가짜 뉴딜에 이어 가짜 전당원투표도 생성하는 드루킹 정당"이라고 비난했다.

국민의힘 의원들의 비난이 계속되자 다른 야권 정당도 민주당의 서울·부산 공천결정 비난전에 참전했다.

권은희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민주당은) 이제 사회에 대한 해악과 피해자에 대한 고려보다는 오로지 집권에 대한 목표가 절실하고 유일한 목표라는 것을 표방했다"며 "이낙연 민주당 대표의 신뢰 정치가 못된 정치인으로까지 가는 정말 심각한 결정"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원들에게 나의 책임을 좀 나눠달라고 면피를 요청한 것에 불과하다"며 "당 대표로서 우리당은 집권과 차기 선거에서 승리가 유일한 목표고, 선거에서 결과보다 더 중요한 공공의 이익을 포기한 것이다. 피해자를 야만의 시공간에 영원히 가둬버린 아주 잔인한 처사"라고 덧붙였다. 
 

나은수
나은수 eeeee031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5:30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5:30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5:30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5:30 07/28
  • 금 : 73.02상승 1.4315:30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