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가] 비스타 워커힐, 바닷가재 코스요리 선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스타 워커힐의 이탈리안 퀴진 레스토랑 '델비노(DEL VINO)'가 미각을 일깨워줄 프리미엄 다이닝 프로모션으로 '파인딩 랍스터(Finding Lobster Vol. 3)'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다양한 랍스터 요리를 코스로 풍성하게 즐길 수 있는 이번 프로모션은 2021년 2월 28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비스타 워커힐
©비스타 워커힐

비스타 워커힐의 이탈리안 레스토랑 델비노에서 선보이는 '파인딩 랍스터' 프로모션은 '고메 데스티네이션'으로서 워커힐의 면모를 잘 보여주는 이벤트로, 세프들이 엄선한 최고급 바닷가재를 다양한 형태로 만나볼 수 있는 총 6코스로 구성됐다. 디저트를 제외한 각각의 코스는 다양한 방식으로 바닷가재의 식감과 풍미를 느낄 수 있는 요리로 구성되어 미식가들의 입맛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랍스터에 캐비어, 화이트 아스파라거스, 그리고 아보카도를 결들인 샐러드로 시작되는 코스는, 입맛을 살려줄 부드러운 랍스터 크림 수프와 라이브 랍스터를 곁들인 매콤한 오일 소스 스파게티가 제공된다. 메인 요리로는 라이브 랍스터와 최상급 안심구이가 서빙되어 식감은 물론, 맛까지 살아있는 미식 체험이 가능하다. 후식으로는 까망베르 치즈 크림을 이용한 타르트, 레드와인과 무화과로 만든 아이스크림, 그리고 이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커피 또는 차가 제공된다.

파인딩 랍스터 프로모션은 델비노에서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저녁 시간에 한해 이용이 가능하다. 가격은 18만원부터로, 메인요리에 제공되는 소고기 원산지에 따라 상이하다. (미국산 프라임 소고기 18만원, 한우는 19만 8000원. 모두 세금 포함)

델비노 레스토랑의 강철규 조리장은 "랍스터 구이 외에 바닷가재의 다채로운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는 방법이 많다. 바닷가재의 다양한 매력들을 끌어낼 수 있는 여러 방법을 사용해 메뉴를 구성해, 고객들이 최상의 만족을 얻을 수 있도록 본 프로모션을 기획했다"고 설명하며, "이탈리안 요리의 정석을 기본으로 하면서 이색적인 메뉴 구성을 더해 고객들이 색다른 미식 체험을 하고자 할 때 찾는 고메 데스티네이션으로서의 입지를 더욱 탄탄히 할 수 있도록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파인딩 랍스터' 프로모션에 대한 문의 및 예약은 홈페이지 또는 유선으로 가능하다. 그 외, 워커힐 호텔앤리조트에 대한 더 많은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8:01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8:01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8:01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1 08/03
  • 금 : 73.28하락 0.6218:01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