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기됐던 靑 국감 오늘 실시… 최대 이슈 ‘라임 사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야가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다시 한번 격돌할 예정이다. 사진은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오른쪽)과 김상조 정책실장(오른쪽)이 지난 29일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의 국정감사에 출석해 회의 시작 전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다. /사진=뉴스1
여야가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다시 한번 격돌할 예정이다. 사진은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오른쪽)과 김상조 정책실장(오른쪽)이 지난 29일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의 국정감사에 출석해 회의 시작 전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다. /사진=뉴스1
여야가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다시 한번 격돌한다. 라임·옵티머스 사건,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 갈등, 해양수산부 공무원 피격사건 등 현안에 대해 어떤 공방이 벌어질지 관심이 모아진다.

국회 운영위원회는 4일 대통령비서실과 국가안보실, 대통령경호처 등 청와대를 상대로 국정감사를 벌인다.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과 김상조 정책실장, 서훈 국가안보실장 등이 이날 증인으로 참석한다. 김종호 민정수석은 '비서실장 부재 시 국정 현안 신속 대응'을 이유로 불출석한다.

국민의힘은 라임·옵티머스 사건,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 문제, 해양수산부 공무원 피격사건 등을 놓고 공세를 벌일 예정이다.

라임·옵티머스 사건은 국민의힘이 특별검사(특검) 임명을 요구하는 등 최근 가장 집중적으로 대여 공세를 벌이는 사안이다.

강기정 전 청와대 정무수석과 이진아 전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의 이름이 거론되는 만큼 국민의힘은 라임·옵티머스 사건을 '권력형 비리'로 규정짓는 데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

추미애 장관과 윤석열 총장 간 갈등에 대한 청와대의 모호한 입장도 도마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추 장관과 윤 총장의 갈등이 극에 달한 만큼 문재인 대통령의 결단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국민의힘은 수사지휘권 발동을 비판하는 등 추 장관을 압박하는 질의를 이어갈 전망이다. 민주당은 수사지휘권 발동의 정당성과 검찰개혁 등을 강조하며 추 장관 비호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해수부 공무원 피격사건에서 청와대의 대응이 적절했는지도 검토될 예정이다. 국민의힘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적시에 보고가 이뤄지지 않았으며 정부가 숨진 공무원의 월북을 성급히 결론지었다는 점을 지적하고 있다.

이외에도 주식 양도소득세 대주주 기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의 사의 표명, 문 대통령의 국회 시정연설 전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에 대한 ‘몸수색’ 등을 두고도 공방이 예상된다.

청와대 참모진 7명은 지난 10월28일 당초 예정됐던 국감에 급작스럽게 불출석 통보를 했다. 이에 여야는 국감을 일주일 연기하기로 합의했다.
 

강태연
강태연 taeyeon981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강태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23:59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23:59 08/05
  • 원달러 : 1142.70하락 123:59 08/05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23:59 08/05
  • 금 : 68.80하락 2.5723:59 08/0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