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독일의 날'… 뮌헨·묀헨글라트바흐 나란히 6골 넣고 대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독일 프로축구 바이에른 뮌헨(위)과 보루시아 묀헨글라트바흐가 4일(한국시간) 열린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각각 6골씩을 터트리며 대승을 거뒀다. /사진=로이터
독일 프로축구 바이에른 뮌헨(위)과 보루시아 묀헨글라트바흐가 4일(한국시간) 열린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각각 6골씩을 터트리며 대승을 거뒀다. /사진=로이터
독일 구단들의 날이었다. 독일 프로축구 바이에른 뮌헨과 보루시아 묀헨글라트바흐가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나란히 대승을 거뒀다.

뮌헨은 4일(한국시간)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의 레드불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A조 3차전 레드불 잘츠부르크와의 경기에서 6-2로 승리했다.

후반 35분까지 두 팀의 점수는 2-2였다. 하지만 제롬 보아텡의 골을 시작으로 르로이 사네,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뤼카 에르난데스가 연달아 득점을 몰아치며 값진 결과를 얻어냈다.

이날 승리로 뮌헨은 이번 시즌 챔피언스리그 3전 전승을 기록, 승점 9점으로 조 1위를 지켰다. 2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4점)와는 무려 5점 차가 난다. 잘츠부르크와의 오는 4차전도 승리하면 16강 진출을 확정짓게 된다.

묀헨글라트바흐도 같은 날 우크라이나 키예프의 NSC 올림피스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샤흐타르 도네츠크와의 B조 3차전 경기를 6-0 대승으로 장식했다.

이날 경기에서 묀헨글라트바흐는 공점유율에서 46%-54%로 밀렸음에도 슈팅 수에서 16-4로 압도적인 우위를 보였다. 최전방 공격수 알라생 플레아가 해트트릭을 기록했고 라르스 슈틴들과 라미 벤세바이니가 힘을 보탰다.

B조에는 레알 마드리드, 인터밀란 등 전통의 강호들이 포함돼 있다. 때문에 묀헨글라트바흐는 샤흐타르와 함께 3위 자리를 놓고 경쟁을 펼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었다. 하지만 이날 승리로 1승2무 승점 5점이 된 묀헨글라트바흐는 당당히 B조 1위로 올라서는 기염을 토했다.

스포츠 전문 방송사 'BT스포츠'는 이날 일정이 끝난 뒤 공식 SNS 계정을 통해 "독일 구단들이 2개의 엄청난 결과를 거뒀다"며 두 팀의 대승을 집중 조명했다.

독일 분데스리가는 현재 뮌헨과 묀헨글라트바흐 외에도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RB라이프치히가 챔피언스리그를 뛰고 있다. 도르트문트와 라이프치히는 오는 5일 각각 클럽 브뤼헤, 파리 생제르맹을 상대로 승리에 도전한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6.33하락 6.215:03 07/28
  • 코스닥 : 1035.58하락 10.9715:03 07/28
  • 원달러 : 1155.30상승 5.215: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5:03 07/28
  • 금 : 73.02상승 1.4315:03 07/28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6.25 참전 외손녀 '주한 호주대사' 접견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부동산 시장 안정을 위해 국민께 드리는 말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