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장 멈춘 아웃도어 업계… 살아남기 위해 '이것' 주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근 시장조사업체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국내 아웃도어 시장규모는 올해 2조5000억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사진=뉴스1
최근 시장조사업체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국내 아웃도어 시장규모는 올해 2조5000억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사진=뉴스1

2021년 겨울 시즌이 다가오면서 아웃도어 업계가 패딩 소재에 집중하고 있다.

과거에 비해 인기몰이를 하지 못하는 아웃도어 업계. 업계 규모가 축소되면서 살아남기 위한 업체들은 실용성을 내세워 차별화를 꾀하기 시작했다.

최근 시장조사업체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국내 아웃도어 시장규모는 2016년 2조5963억원에서 이후 감소세를 보이다가 올해 2조5000억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업계의 회복이 필요한 상황.

이에 다운으로 대표되는 겨울철 아우터를 놓고 브랜드마다 첨단기술과 혁신 소재를 적용해 새로운 스타일의 제품을 내놓고 있다.

기존 겨울용 아우터 제품군의 단점을 극복하고 소비자 니즈를 반영해 출시된 제품은 뭐가 있을까?



K2가 내놓은 '씬에어' 주목


아웃도어 브랜드 K2는 다운 압축 기술로 완성한 씬다운을 적용해 씬에어 다운을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사진=프리즘 제공
아웃도어 브랜드 K2는 다운 압축 기술로 완성한 씬다운을 적용해 씬에어 다운을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사진=프리즘 제공

아웃도어 브랜드 K2는 다운 압축 기술로 완성한 씬다운을 적용해 '씬에어 다운'을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씬다운은 다운 패브릭으로 보온성이 뛰어나며 가벼운 것이 특징이다. 다운 패브릭은 RDS 구스다운을 특수공법을 통해 원단으로 개발한 소재다.

K2 씬에어 다운은 등판에 씬다운을 적용해 스며드는 냉기가 없어 보온성이 뛰어나다. 또 1㎏이 채 안 되는 890g(남성용 100 사이즈 기준)의 무게로 가볍다.

다운 겉감에는 얇은 경량 스트레치 소재를 사용해 가볍고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하며 부피가 크지 않아 코트 대용으로 걸치기에 좋다.

이양엽 K2 상품기획부 부장은 "올 시즌은 트렌드를 반영한 제품과 함께 새롭게 선보이는 소재와 스타일의 제품들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며 "실용성과 함께 세련된 디자인까지 갖춘 새로운 소재에 주목하고 이런 제품들을 개발해나가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5:30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5:30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5:30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5:30 08/02
  • 금 : 73.90상승 0.2215:30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