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예련 "♥주상욱 하루 전화만 20통 건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차예련이 남편 주상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SBS 제공
배우 차예련이 남편 주상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사진=SBS 제공

배우 차예련이 남편 주상욱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오는 9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는 배우 차예련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어느덧 결혼 4년 차를 맞은 차예련은 이날 남편 주상욱과의 달달한 결혼 생활을 공개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스튜디오 녹화에서 MC들은 차예련에게 "'너는 내 운명' 사상 최초로 사전 인터뷰가 진행되는 3시간 동안 (주상욱 씨가) 옆에서 계속 훈수를 뒀다고"라고 물었다. 

이에 차예련은 "같이 이동하는 중에 전화를 받았는데 옆에서 내내 '내가 언제?'라며 자기 PR을 하더라"라고 답했다.

이어 차예련은 주상욱에 대해 "서로 떨어져 있는 시간에도 연락을 자주 한다"라며 무전기를 살 생각도 해봤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차예련은 "하루에 전화 몇 통 하냐"라는 질문에는 "10통. 많으면 20통까지도 한다"라고 해 스튜디오를 놀라게 했고, 차예련은 "사람들이 '마누라 보이'라고 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8:01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8:01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8:01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8:01 08/03
  • 금 : 73.28하락 0.6218:01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