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형 노인공공일자리 '엄마손길', 시민 호응으로 확대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광명형 노인공공일자리 ‘엄마손길’(야채손질사업단)이 광명전통시장에 이어 11월 5일 새마을시장에서도 활동을 시작했다. / 사진제공=광명시
광명형 노인공공일자리 ‘엄마손길’(야채손질사업단)이 광명전통시장에 이어 11월 5일 새마을시장에서도 활동을 시작했다. / 사진제공=광명시
광명형 노인공공일자리 ‘엄마손길’(야채손질사업단)이 광명전통시장에 이어 새마을시장에서도 활동을 시작했다.

8일 시에 따르면 엄마손길은 일할 능력은 있지만 정부주도형 노인일자리에 참여할 수 없는 일자리 사각지대에 놓인(기초연금 미수급자) 어르신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자 마련한 ‘노인 공공일자리 사업’중 하나로 5월부터 광명전통시장에서 처음 활동을 시작했다.

어르신들이 시장에서 소액의 수수료를 받고 파, 마늘, 도라지 등 잔손질이 가는 야채를 다듬어 주는 사업으로 사업 수익금은 연말 광명희망나기운동본부에 기부한다. 참여어르신은 월 30시간 일하고 활동수당(월 27만원)을 받는다.

엄마손길은 활동 시작부터 시장 상인과 고객의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으며 상인들과 시민의 요구에 따라 5일부터 새마을시장에서도 활동을 시작했다.

운영 첫 날인 5일 엄마손길 참여 어르신들은 수행기관인 광명종합사회복지관과 새마을시장 조합과 함께 사업 시작을 알리기 위해 새마을시장 각 상점을 방문해 홍보 활동을 펼쳤다.

새마을시장 관계자는 “엄마손길로 새마을시장을 찾는 시민이 더 많아져 시장이 활기를 되찾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명형 노인공공일자리 사업은 엄마손길 외에도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컴퓨터 및 스마트폰 활용법 맞춤교육을 하는 ‘시니어스마트강사’, 공원 및 목감천에서 반려견 산책 시 배변처리 등의 이용수칙을 안내하는 ‘반려견 가이드’ 사업이 있으며 56명의 어르신들이 참여하고 있다.
 

광명=김동우
광명=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7.17상승 32.6514:06 05/18
  • 코스닥 : 968.05상승 5.5514:06 05/18
  • 원달러 : 1131.40하락 3.414:06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4:06 05/18
  • 금 : 67.17상승 1.9114:06 05/18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與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