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상주서 '규모 2.9' 지진… 그릇·창문 흔들리는 수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날 오후 3시26분 경 경북 상주에서 규모 2.9의 지진이 발생했다./사진=뉴스1
이날 오후 3시26분 경 경북 상주에서 규모 2.9의 지진이 발생했다./사진=뉴스1
경북 상주에서 리히터 규모 2.9의 지진이 발생했다.

8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26분9초께 경북 상주 동쪽 5km 지역에서 규모 2.9의 지진이 일어났다. 진앙은 북위 36.41도, 동경 128.22도, 지진 발생 깊이는 지표면에서 9km다.

지진의 세기는 최대 4로 경북지역에서 관측됐다. 기상청에 따르면 4단계는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진동을 느끼고 밤에는 잠에서 깨기도 하며 그릇과 창문이 흔들리는 수준이다.

강원과 경남, 대전, 전북, 충청지역에서는 '2단계' 진도등급이 기록됐다. 조용한 상태나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의 사람만 느낄 수 있는 수준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지진 발생 인근 지역은 지진동을 느낄 수 있다"면서 "안전에 유의할 것"을 강조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