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백신 효능 발표에 주가 급등… 화이자 CEO는 주식 매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모더나 본사 모습. 미국 메사츠세츠주 케임브리지시에 위치해 있다./사진=로이터, 뉴스1
모더나 본사 모습. 미국 메사츠세츠주 케임브리지시에 위치해 있다./사진=로이터, 뉴스1
미국 제약회사 모더나가 11월 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첫 번째 효능 분석 결과를 발표한다는 소식에 모더나 주가가 급등했다.

11일(현지시간) 모더나는 미국 나스닥 시장에서 전거래일보다 6.39달러(8.40%) 급등한 82.44달러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모더나는 11월 말 자사 백신 임상시험 분석 결과를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앞서 모더나의 경쟁사인 화이자는 지난 9일(현지시간) 독일 바이오엔테크와 공동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이 임상시험에서 코로나19에 대한 90% 이상의 예방 효과를 보였다고 발표했다.

스테판 밴슬 모더나 최고경영자(CEO)는 지난달 19일 월스트리트저널(WSJ)의 연례 기술 콘퍼런스에서 효능 분석 결과가 긍정적이라면 즉각 미 식품의약국(FDA)에 긴급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말한 바 있다.

모더나의 이번 1차 중간 분석은 53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을 실시한 결과다. 다만 중간 분석결과에서 백신의 유의미한 효능이 확인되지 않으면 106명 환자에 대한 2차 분석을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서울 명동에 위치한 화이자 코리아 본사./사진=뉴스1
서울 명동에 위치한 화이자 코리아 본사./사진=뉴스1
화이자의 경우 코로나19 백신의 효능분석을 발표한 이후 주가가 7.6% 급등했다. 하지만 앨버트 부를라 화이자 CEO가 지난 9일 화이자 주식 560만달러(약 62억원)어치의 주식을 매각한 사실이 확인돼 투자자들 사이에서 불신 여론이 나오기도 했다.
 

윤경진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7.07하락 27.3514:48 07/26
  • 코스닥 : 1046.56하락 8.9414:48 07/26
  • 원달러 : 1154.10상승 3.314:48 07/26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4:48 07/26
  • 금 : 72.25상승 0.8214:48 07/26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 [머니S포토] 국회 국방위, 청해부대 집단감염 긴급현안질의
  • [머니S포토] 송영길 "민주당 후보들 간 지역주의 논란 벌어지는 것 매우 유감스러"
  • [머니S포토] 이준석 "우리당 탄핵으로 서로 헐뜯는 문화 사라지게 했다"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카카오뱅크 청약 접수 돌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