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값 정상 아냐"… 기안84, 이번엔 '문재인 정부' 저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웹툰작가 기안84가 이번에는 문재인 정부를 저격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사진=복학왕 캡처
웹툰작가 기안84가 이번에는 문재인 정부를 저격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사진=복학왕 캡처
웹툰작가 기안84가 이번에는 문재인 정부를 저격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0일 등장한 복학왕 317화 '부동산 1화'에는 신축 아파트를 분양받기 위해 청약 접수를 하는 주인공 우기명이 나왔다.

청약 현장에서 우기명은 친구인 김두치를 만난다. 김두치는 "만약 이 아파트를 분양받으면 실제 호가는 최대 10억이다. 나는 떨어질 줄 알고 집을 안 샀다. 그런데 결국에 집값이 올랐다. 집 산 사람들만 돈을 번다"고 말했다.

옆에 있던 사람이 "이제 거품이 터질 타이밍이다. 지금 집값은 정상이 아니다"고 조언하자 김두치는 "그 거품 언제 터지냐"며 소리를 질렀다.

해당 회차를 본 네티즌들은 "지금 부동산 정책을 풍자하는 내용 아니냐", "내 집 마련하고 싶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앞서 지난 6일 공개된 네이버 웹툰 복학왕 312화 '두더지' 2편 일부 장면에서도 기안84가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비판하는 것이 아니냐는 주장이 제기된 바 있다.

이 회차에서 기안84는 집 없는 아이가 왕따를 당하는 사회 현상을 소재로 삼는 등 주거 문제를 다루고 있다. 기안84는 초등학생들 사이에서조차 집 때문에 계급과 서열이 나뉘는 이야기를 담으며 계층 양분화 심화 현상 등을 드러냈다.

여기서 논란이 된 건 "가끔은 기가 막힌다… 이렇게 열심히 일해도 집 살 길은 보이지가 않는 게"라는 대사와 함께 '달' 그림이 그려진 부분이다. 여기에 등장하는 달은 문 대통령 지지자들이 문 대통령을 애칭으로 부르는 '달님'을 의미한다며 기안84가 현 정부 부동산 정책을 풍자했다는 주장이 나온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