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아파트 실거래가 7억원 넘었다… 서울 탈출 러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파주시 동패동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지난달 22일 84㎡가 7억5000만원에 거래됐다. 이 아파트는 지난 9월27일 6억7972만원에 거래됐다가 한달 새 약 7000만원이 올랐다. /사진=머니투데이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파주시 동패동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지난달 22일 84㎡가 7억5000만원에 거래됐다. 이 아파트는 지난 9월27일 6억7972만원에 거래됐다가 한달 새 약 7000만원이 올랐다. /사진=머니투데이
경기 파주시의 84㎡(이하 전용면적) 아파트가격이 7억원을 넘기는 등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서울 전세난 심화로 경기 이주를 통해 내집 마련을 하는 실수요자가 늘어나고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A) 건설 시 수도권 출퇴근시간이 단축되는 효과가 기대돼 아파트가격이 오른 것으로 풀이된다.

16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에 따르면 파주시 동패동 '운정신도시 아이파크'는 지난달 22일 84㎡가 7억5000만원에 거래됐다. 이 아파트는 지난 9월27일 6억7972만원에 거래됐다가 한달 새 약 7000만원이 올랐다.

목동동 '운정신도시 센트럴 푸르지오' 84㎡도 지난달 17일 C2타입이 7억5000만원에 거래됐고 C1타입은 9월 7억6000만원에 팔렸다.

목동동 '힐스테이트 운정' 84㎡는 지난 9월 6억9800만원(26층)에 실거래된 후 지금까지 거래가 없지만 매물 호가는 7억~9억원대다.

파주 운정신도시는 GTX-A 노선 운정역(예정) 건설 호재가 있다. 파주 지역 A공인중개사는 "최근 들어 매매가가 오르기 시작했다"며 "신축 아파트를 찾는 젊은 고객이 많다"고 설명했다.

부동산정보플랫폼 '아실'(아파트 실거래가)의 빅데이터를 보면 지난 9월 파주시의 총 거래건수 1582건 가운데 203건(12.8%)은 외지인 거래였다. 외지인 거래 중 119건(58.6%)은 서울 거주자가 사들였다.

윤지해 부동산114 수석연구원은 "파주의 경우 투자자보다 실수요자 비중이 높다"며 "서울과 비교해 신축 아파트 가격의 메리트가 있어 가격의 상향 평준화가 이뤄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4.25상승 42.9118:01 12/01
  • 코스닥 : 891.29상승 5.1818:01 12/01
  • 원달러 : 1106.20하락 0.318:01 12/01
  • 두바이유 : 47.88하락 0.3718:01 12/01
  • 금 : 47.02하락 0.1118:01 12/01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서울의료원에서 시험 본다'
  • [머니S포토] 빌보드 새역사 쓴 'BTS' 30세까지 병역 연기 가능…병역법 개정안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민주당 동남권 신공항 추진단 화상간담회
  • [머니S포토]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이웃사랑 성금 전달'
  • [머니S포토] 코로나19 확진 수험생, '서울의료원에서 시험 본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