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권 직행' 유승민, 금태섭 서울시장 출마설에 "환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승민 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의원이 18일 대선 출마 의지를 명확히 하면서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서울시장 출마설에 환영의 뜻을 전했다. /사진=뉴스1
유승민 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의원이 18일 대선 출마 의지를 명확히 하면서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서울시장 출마설에 환영의 뜻을 전했다. /사진=뉴스1
유승민 전 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18일 대선 출마 의지를 명확히 하면서 금태섭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서울시장 출마설에 환영의 뜻을 전했다.

유 전 의원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의 '희망22'에서 첫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금 전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국민의힘 초선 모임인 '명불허전보수다' 초청으로 '상식의 정치, 책임의 정치'를 주제로 강연했다.

금 전 의원은 이 자리에서 "서울시장 선거는 책임감을 갖고 깊게 고민하고 있다"며 보궐선거 출마 가능성을 언급했다. 이에 유 전 의원은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 경선준비위원회가 그런 분들을 받아들이기 위해 국민 참여 비중을 높이는 것"이라며 금 전 의원에 대해 환영 의사를 내비쳤다.

다만 금 전 의원은 서울시장 출마를 위해 국민의힘에 입당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 "바로 입당하는 것이 도움 된다고 보진 않는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국민들이 양쪽에서 희망을 찾을 수 없으면 제가 제3지대로 갈 수밖에 없다"며 "그런데 야권에서 변화해서 대안이 된다면 함께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내년 대선에 직행할 뜻을 확고히 했다. 그는 "서울시장 보궐 선거는 권력형 성범죄 때문에 갑자기 생긴 선거"라며 "이제까지 서울시장 선거 출마에 대해 한 번도 생각해본 적이 없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대선 출마에 대해 여러 차례 의지를 밝혀왔다"며 "희망22를 시작한 것도 그런 이유"라고 입장을 밝혔다.
 

김신혜
김신혜 shinhy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7.37상승 20.1723:59 05/04
  • 코스닥 : 967.20상승 5.3923:59 05/04
  • 원달러 : 1122.60하락 1.423:59 05/04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23:59 05/04
  • 금 : 67.76상승 3.3823:59 05/04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 [머니S포토] 김기현·윤호중 원내대표 '첫 상견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현황보고, 의견 나누는 금융위·기재부
  • [머니S포토]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 "청년일자리 확대 집중"
  • [머니S포토] 합당 논의?, 국힘 김기현 기다리는 국민의당 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