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이지아, 처음엔 청심환 달라더니 유재석에도 여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22일 온라인으로 열린 드라마 ‘펜트하우스’ 제작발표회에 이지아가 출연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SBS 제공
지난달 22일 온라인으로 열린 드라마 ‘펜트하우스’ 제작발표회에 이지아가 출연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SBS 제공
데뷔 후 첫 예능에 나선 배우 이지아가 예능 울렁증을 극복했다.

22일 방송된 SBS의 ‘런닝맨’은 드라마 펜트하우스 특집으로 꾸려져 이지아, 하도권, 김소연, 유진 등이 출연했다.

버라이어티 예능에 처음 출연하는 이지아는 “정말 떨린다”며 “청심환 먹었어야 되는 것 아닌가”라 말했다. 이어 “다들 처음 뵙는 분들”이라며 “엄청 떨고 있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지아는 “주변에서 조언을 많이 받았다”며 “친구들은 ‘편하게 하고 오라’고 했다”고 말했다. 이어 “아직 편안하지 않다”며 “시간이 지나면 편안해지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하하는 “이정도면 개인기도 준비해오셨겠다”며 이지아의 편안함을 저 멀리 날렸다.

그는 본격적인 방송이 시작되자 불안은 걷히고 한결 편안해진 모습으로 열중했다. 유재석은 “그 마음 안다. 왜 이런 스케줄을 잡아가지고”라며 농담을 건네자 이지아는 “그게 들리느냐”며 되받아치는 여유를 보였다.


 

  • 0%
  • 0%
  • 코스피 : 2394.73상승 15.5309:13 03/21
  • 코스닥 : 806.63상승 4.4309:13 03/21
  • 원달러 : 1304.60하락 5.509:13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09:13 03/21
  • 금 : 1982.80상승 9.309:13 03/21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우크라 참전 '이근' 여권법위반·도주치상 혐의 첫 공판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힘 최고위 들어서는 김기현 대표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