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게인' 33호 가수 유미, 왜 자신을 “무명가수”라 소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래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를 불렀던 가수 유미가 자신을 무명가수 33호라고 칭했다. /사진=JTBC 캡처
노래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를 불렀던 가수 유미가 자신을 무명가수 33호라고 칭했다. /사진=JTBC 캡처
노래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를 불렀던 가수 유미가 자신을 무명가수라고 칭했다.

지난 23일 JTBC 오디션 프로그램 '싱어게인'에 유미가 33호 가수로 등장해 히트곡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를 불렀다. 심사위원들은 유미를 보고 놀랐다.

유희열은 "여기는 무명가수전이다. 본인이 정말 무명이라고 생각하냐"고 물었다. 유미는 "노래는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그 곡들은 전주만 들어도 다 안다"며 "그런데 늘 노래가 내 앞에 있고 나는 뒤에 있었던 입장이어서 내 이름은 부연설명이 꽤나 많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유미는 지난 2002년 발표한 대표곡 '사랑은 언제나 목마르다'를 선보이며 여전한 가창력을 뽐냈다. 그의 합격 여부는 다음주 방송에 공개된다.

'싱어게인'은 재야의 실력자, 비운의 잊힌 가수 등이 다시 대중 앞에 서는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밤 10시30분에 방송된다.
 

김신혜
김신혜 shinhy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신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