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유행 계속…지난주 일평균 신규확진 299.4명(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3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뉴스1
지난 23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다. /사진=뉴스1
24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349명 발생했다. 일일 확진자 수는 하루 만에 다시 300명대로 진입했다. 주말 이후 신규 확진자가 감소하는 주말효과가 화요일까지 이어지는 점을 고려하면 상당한 규모다. 특히 지난 일주일간 전국에서 발생한 일평균 확진자는 299.4명으로 300명에 육박했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24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대비 78명 늘어 총 349명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신규확진자 중 지역발생 사례는 320명, 해외유입은 29명이다.

신규 격리해제자는 183명으로 누적 완치자는 2만6722명이다. 현재 격리 중인 사람은 4121명으로 전날 대비 165명 늘었다.

일일 확진자 추이는 지난 11일부터 24일까지 '146 →143 →191 →205 →208→222 →230 →313 →343 →363 →386 →330 →271 →349명'으로 나타났다.

국내 지역발생 추이는 같은 기간 '113 →128 →162 →166 →176 →192 →202 →245→293 →320 →361 →302 →255 →320명'을 기록했다.

24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발생 사례는 320명이다. /그래픽=질병관리청
24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지역발생 사례는 320명이다. /그래픽=질병관리청
지역발생 신규확진자 320명의 신고 지역은 ▲서울 132명 ▲경기 69명 ▲인천 16명 ▲강원 45명 ▲전북 14명 ▲경북 9명 ▲충남 7명 ▲전남 7명 ▲부산 6명 ▲광주 3명 ▲경남 3명 ▲충북 3명 순이다.

서울은 전날 오후 6시 기준 동대문구 고교(마포구 교회) 관련 확진자가 13명 추가됐다.

용산구에서는 전날 신규 확진자가 11명 추가 발생했는데 이 중 3명은 마포구 교회 관련 확진자로 분류됐다.

서초구에서는 전날 하루 코로나19 확진자가 17명이나 무더기로 쏟아졌다. 이 중 7명은 서초구 아파트 내 지하 사우나 관련 확진자로 파악됐다. 다른 3명은 피트니스 관련 감염으로 추정된다.

강남구에서도 확진자가 13명 추가됐다. 7명은 앞서 확진 판정을 받은 강남구민의 가족으로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송파구에서는 확진자 5명이 추가됐다. 송파구에서는 구민 2명이 가족간 감염으로 확진 판정을 받았고 직장 동료인 구로구 확진자와 접촉한 확진자 1명도 발생했다. 동작구 노량진 임용단기 학원 관련 확진자도 1명 추가됐다. 관련 서울시 확진자는 총 41명이다.

이밖에도 ▲은평·구로·동대문·성동·강동구 각각 4명 ▲중구 제조업 공장 관련 확진자 3명(총 23명) ▲노원구 가족 관련 확진자 3명(총 32명) ▲강서구 소재 병원 관련 1명(총 25명) ▲강남구 헬스장 관련 1명(총 66명) ▲수도권 산악회 관련 1명(총 13명) 등이 추가 발생했다.

경기 용인시는 지난 8일 키즈카페를 방문한 어린이를 비롯해 기존 확진자들과 접촉한 n차 감염으로 8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의정부에서는 지난 18일 확진 판정을 받은 노래방 도우미 A씨(의정부 289번)와 접촉한 손님과 도우미 5명이 확진됐다.

고양시에서는 서울 마포구 홍대새교회 관련 고등학생 1명과 교인의 직장 동료 2명 등 3명이 확진됐다. 화성시에서도 홍대새교회 관련 1명이 확진됐다. 

인천지역에서는 해경과 해운업체 관계자가 다녀간 유흥업소에서 종업원 6명(인천 1230~1233번)이 확진됐다.

강원도는 이날 0시 기준 지역발생 확진자만 45명이 무더기로 발생했다. 역학조사 내용을 보면 철원 육군 모 부대에서 32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24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전날 대비 1명 늘었다. /그래픽=질병관리청
24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전날 대비 1명 늘었다. /그래픽=질병관리청
해외유입 신규 확진자는 총 29명이다. 검역단계에서 10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지역사회에서 자가격리 중이던 19명이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들의 추정 유입국가는 ▲중국 외 아시아 11명 ▲유럽 6명 ▲아메리카 11명 ▲아프리카 1명으로 나타났다. 내국인은 8명이며 외국인은 21명이다.

사망자는 1명 늘어 누적 사망자는 총 510명이다. 확진자 수 대비 사망자의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1.63%다.

누적 의심 환자는 294만6399명이며 그 중 285만7277명이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 해제했다.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5만7769명이다.

"코로나19 예방수칙, '의무'이자 '배려'입니다"
#올바른 마스크 착용 #건강한 거리두기
 

이나연
이나연 lny6401@mt.co.kr  | twitter facebook

온라인뉴스팀 이나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