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총무청에 '바이든 인수인계' 권고… 사실상 패배 인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3일(현지시간) 사실상 승복하면서 조 바이든 당선인의 공식적인 인수인계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로이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3일(현지시간) 사실상 승복하면서 조 바이든 당선인의 공식적인 인수인계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로이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선거 부정의혹 제기와 불복으로 인해 연방총무청(GSA)의 절차가 지연되면서 차기 정권이양에 차질을 빚어왔던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공식적인 인수인계 절차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은 23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국가 최선의 이익을 위해 에밀리 머피 연방총무청(GSA) 청장과 그 팀에 (인수인계) 초기 의례에 관해 해야 할 일을 하라고 권고하며 내 팀에도 같은 일을 하라고 말했다"고 밝혔다.

CNN과 의회전문매체 더힐 등 현지 언론들은 같은 날 "머피 청장은 같은 날 바이든 당선인을 상대로 대통령직 인수인계를 위해 연방 자원을 사용할 수 있다는 취지의 서한을 보냈다"고 보도했다.

우리나라 조달청에 해당하는 GSA는 대통령 당선인을 확정한 뒤 대통령·부통령 당선인에 공식적인 업무 인수인계에 필요한 인적·물적 자원을 제공한다. 이번 조치로 바이든 당선인 측은 인수인계를 위한 정부자금 수백만달러를 받는다.

머피 청장은 그동안 트럼프 대통령이 승복선언을 거부하자 바이든 후보에 대한 당선인 확정 선언을 공식적으로 미뤄왔다. 그가 당선인 확정을 미루면서 바이든 당선인은 국가안보 브리핑, 대통령 일일브리핑(PDB) 등 정보에 접근하지 못했다. 이에 차기 행정부 출범을 앞두고 자칫 국가안보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공백이 생길 수 있다는 우려도 있었다.

이를 두고 민주당 소속 하원 세출위원장, 정부개혁감독위원장 등 핵심 위원회 위원장들은 지난주부터 연이어 머피 청장에게 서한을 보내 당선인 신분 확정 및 인수인계 지원을 요구해 왔다.

머피 청장은 이날 서한에서 백악관으로부터 당선인 신분 확정 등 절차를 지연하라는 압박을 받지 않았으며 "내가 법과 사실에 근거해 독립적으로 결정을 내렸다는 사실을 알아 달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윗에서 머피 청장을 향해 "국가에 대한 변함없는 충성과 헌신에 감사한다"면서 "그는 괴롭힘을 당했고 협박과 학대를 받았다. 나는 그와 그 가족, 또는 GSA 직원들이 이런 일을 겪길 원치 않는다"고 적었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 발표와 GSA의 움직임을 두고 사실상 트럼프 대통령이 선거 패배를 인정한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CNN은 "이번 서한은 행정부가 처음으로 트럼프 대통령의 패배를 인정하기 위해 취한 조치"라고 보도했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인수인계 협력 권고와는 별개로 선거 관련 소송은 이어나갈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에 "우리의 소송은 계속된다. 우리는 좋은 싸움을 계속할 것이며 나는 우리가 승리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나은수
나은수 eeeee031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나은수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