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바샥셰히르에 4-1 대승… 3차전 패배 설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공격수 마커스 래시포드(오른쪽)가 25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20-2021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H조 4차전 바샥셰히르와의 경기에서 전반 30분 페널티킥 득점을 성공한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공격수 마커스 래시포드(오른쪽)가 25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20-2021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H조 4차전 바샥셰히르와의 경기에서 전반 30분 페널티킥 득점을 성공한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바샥셰히르를 상대로 설욕에 성공했다.

맨유는 25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예선 H조 4차전 바샥셰히르와의 경기에서 4-1 대승을 거뒀다.

지난 3차전에서 바샥셰히르에 1-2로 패했던 맨유는 이날 승리로 굴욕을 되갚아주는 데 성공했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맨유 감독은 최정예 요원들을 투입하며 승리를 노렸다. 최전방에 에딘손 카바니가 출전했고 앙토니 마샬, 브루노 페르난데스, 마커스 래시포드가 2선에 섰다. 3선은 부상으로 폴 포그바가 빠진 가운데 프레드-도니 판 더 빅이 출전했다.

맨유 공격진은 전반 초반부터 불을 뿜었다. 전반 7분 만에 페르난데스가 선취골을 터트렸다. 페르난데스는 전반 19분 문전 앞 혼전 상황에서 추가골을 넣으며 멀티골 경기를 만들었다.

맨유는 전반 35분 래시포드가 얻어낸 페널티킥을 본인이 직접 성공시키며 일찌감치 3점차로 격차를 벌렸다.

바샥셰히르는 후반 들어 마흐무트 텍데미르, 프레드릭 굴브란첸 등을 교체 투입하며 반전을 노렸다. 후반 30분 결실을 봤다. 데니즈 투루크가 만회골을 터트리며 추격의 발판을 마련했다.

하지만 맨유는 이후 단단히 버티며 바샥셰히르의 공격을 무산시켰다. 후반 종료 직전에는 역습 상황에서 교체 투입된 메이슨 그린우드와 다니엘 제임스가 득점을 합작하며 1골을 더 추가했다.

이날 승리로 맨유는 조별예선 3승1패 승점 9점째를 기록, H조 1위를 지켰다. 1승3패 승점 3점이 된 바샥셰히르는 조 최하위를 유지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23:59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23:59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23:59 04/13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23:59 04/13
  • 금 : 61.58상승 0.4823:59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