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이 한국보다 코로나 대응 잘했다고? 어떻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4일 서울 노원구 선별진료소에서 진단 검사가 실시되고 있다. /사진=뉴스1
24일 서울 노원구 선별진료소에서 진단 검사가 실시되고 있다. /사진=뉴스1
코로나 시대에 살기 좋은 나라로 뉴질랜드가 1위에 꼽혔다. 일본과 대만이 그 다음을 이었고 한국은 4위를 기록했다.

블룸버그통신은 10만명 당 한 달간 확진자수, 최근 한 달간 사망률, 인구 100만명당 확진자수, 코로나19 진단 테스트 양성 비율 등을 고려해 순위를 매겨 24일(현지시각) 발표했다.

10위권에 진입한 국가는 이외에 핀란드, 노르웨이, 호주, 중국, 덴마크, 베트남 등이었다. 미국은 18위에 올랐다.

뉴질랜드는 지난 3월26일 첫 사망자가 발생하자 관광 의존도가 커 경제 피해가 예상됨에도 신속히 국경을 폐쇄해 코로나 청정지역이 됐다.

일본은 폐쇄가 아닌 길을 선택했다. 과거 결핵환자를 추적하던 시스템을 이용해 코로나19 환자를 효과적으로 추적했다. 블룸버그는 “1억2000만 인구에 코로나19 중증환자를 331명으로 억제했다”고 설명했다.

대만은 지난해 12월 바이러스가 보고되자 중국과 국경을 봉쇄했고, 약 200일 동안 확진자가 1명도 보고되지 않았다.

한국은 효과적인 테스트 및 감염자 추적으로 방역에 성공했다. 코로나19 유행 후 자체 개발 진단키트를 승인하고 드라이브스루 검사소를 마련했다. 또 신용카드 추적 등을 통해 신속히 환자 동선을 파악하는 등 효과적으로 방어했다.
 

김명일
김명일 terry@mt.co.kr  | twitter facebook

김명일 온라인뉴스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23:59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23:59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23:59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23:59 01/19
  • 금 : 55.19상승 123:59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