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시총 첫 5000억달러 돌파… 머스크 '돈방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테슬라의 자동차 모델./사진=뉴시스
테슬라의 자동차 모델./사진=뉴시스
미국의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시가총액이 처음으로 5000억달러(약 555조원)을 돌파했다.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 지수 편입 호재를 앞두고 매수세가 증가하면서 상승을 이끌었다.

24일(현지시간) 테슬라는 뉴욕증권거래소에서 전 거래일보다 6.43% 상승한 555.38달러로 마감됐다. 종가 기준 시총은 5175억달러다.

테슬라는 지난 1월 말 시총 1000억 달러를 처음으로 넘은 이후 불과 10개월만에 시총이 5배 이상 증가했다.

최근 테슬라 주가 급등에는 다음달 21일 S&P 500 지수 편입이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S&P 지수 종목을 포트폴리오에 담아야 하는 기관의 자금 담당자들의 매수세가 증가한 것이다. 

올해 테슬라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도 선방한 실적을 보여줬다. 테슬라는 지난 3분기 13만9300대의 차량을 인도했다. 테슬라 자체 신기록이다. 실적 또한 분기 사상 최대치인 87억7000만달러 매출을 달성했다. 5분기 연속 순익을 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창업자의 자산도 껑충 뛰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머스크의 재산은 올해 들어서만 1003억달러가 증가해 1279억달러가 됐다. 머스크의 자산 규모는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1277억달러)를 앞질렀다.
 

윤경진
윤경진 youn1@mt.co.kr  | twitter facebook

시장 앞에서 항상 겸손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