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도 3차 재난지원금 입장 선회?… 이낙연 "특별한 지원 필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 화상으로 참석해 모두발언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5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 화상으로 참석해 모두발언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격상에 따라 3차 재난지원금 지급 논의가 정치권에서 나오는 가운데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이에 공감을 표했다.

이 대표는 25일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으로 자영업자, 소상공인, 노동자의 고통이 커졌다"며 "재난 피해 지원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어 "특별히 큰 고통을 겪는 계층은 특별히 지원해야 한다. 이 문제를 우리 당이 주도적으로 대처하기를 바란다"며 "취약계층에 대한 재난 피해지원책을 예산에 반영하는 방안을 정부와 함께 찾고 야당과도 협의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그는 "지금은 코로나19 대유행의 중대한 고비다"며 "비상한 상황에서는 국민 모두의 비상한 각오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국민의힘은 현재 심사가 진행 중인 내년도 본예산에 긴급재난지원금을 편성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동안 민주당은 이에 신중한 입장이었으나 이날 이 대표가 기존 입장과는 사뭇 다른 목소리를 내면서 재난지원금이 내년도 예산에 포함될 지 여부가 주목된다. 예산안 처리 법정시한은 다음달 2일까지다.
 

  • 0%
  • 0%
  • 코스피 : 3129.13하락 2.7511:45 04/12
  • 코스닥 : 994.17상승 4.7811:45 04/12
  • 원달러 : 1124.80상승 3.611:45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1:45 04/12
  • 금 : 60.94하락 0.311:45 04/12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