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서 코로나 확진자 7명…6명이 기존 감염자와 접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청에 근무하는 공익근무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보건소 직원들이 전수 조사를 준비하고 있다. 2020.11.25/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청에 근무하는 공익근무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보건소 직원들이 전수 조사를 준비하고 있다. 2020.11.25/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서울=뉴스1) 김진희 기자 = 서울 성동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7명이 나왔다.

25일 성동구에 따르면 이날 주민 7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역 내 확진자는 총 209명으로 늘었다.

성동 203번 환자는 행당2동에 거주하는 70대로 타 지역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보인다. 무증상인 상태로 확진됐으며 동거 가족 2명은 검사 진행 중이다.

금호4가에 거주하는 20대 주민 성동 204번 환자는 직장 동료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조사됐다.

옥수동에 사는 70대 주민 성동 205번 환자는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다.

성동 206번 환자는 옥수동에 거주하는 60대로 타 지역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됐다.

성동 207~208번 환자는 응봉동 주민으로 가족인 성동 201번 환자로부터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

성동 209번 환자는 옥수동에 거주하는 30대 주민으로 감염경로 파악 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