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남자' 이채영, 엄현경-이시강 다정한 모습에 격분…뺨까지 때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비밀의 남자' 캡처 © 뉴스1
KBS 2TV '비밀의 남자'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비밀의 남자' 이채영이 분노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 한유라(이채영 분)는 한유정(엄현경 분)과 남편 차서준(이시강 분)이 함께 있는 모습을 목격했다.

이날 한유정은 동생 문제로 차서준과 대화를 나누고 있었다. 차서준은 그를 진심으로 걱정하며 위로했다. 이때 한유라가 등장해 격분, "지금 뭐하는 거야!"라고 소리쳤다. 이어 한유정의 뺨을 내리쳤다.

한유라는 "별 일 없을 거라며! 걱정하지 말라며!"라고 화를 냈다. 차서준은 "한유라 너 미쳤어?"라며 깜짝 놀랐다. 한유정이 오해라고 해명하려 했지만, 한유라는 "뭐? 오해? 내가 지금 두 눈으로 똑똑히 봤는데!"라며 화를 가라앉히지 못했다.

한유정은 "그건 제가 부탁드릴 게 있어서 그렇다"라며 "본부장님 제가 해결하겠다. 신경쓰지 마라"라고 말한 뒤 자리를 떴다. 차서준이 쫓아가자 한유라는 "어디 가냐!"라며 차서준을 붙잡았다.

한유라는 "저 여자가 싫다는데 왜 자기 혼자 그러냐고! 저 여자가 그랬다. 둘이 잘될 리 없으니까 걱정하지 말라고"라고 말했다. 이에 차서준은 "그럼 당신이 유정이를 직접 만났다는 거냐"라고 했다. 또 "내가 못 만날 이유 있냐. 우리 가정 파탄냈는데"라는 한유라의 말에는 "당신 오늘 제대로 실수한 거야"라며 분노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