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는 사랑을 싣고' 배일집 "배연정과 부부로 오해…숙소 열쇠 하나만 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 © 뉴스1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TV는 사랑을 싣고' 배일집이 배연정과 부부로 오해받았던 사연을 토로했다.

25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코미디언 배일집이 추억 속의 주인공을 찾기 위해 등장했다.

배일집은 과거 자료 사진을 확인하며 추억 속 코미디언들과의 일화를 털어놨다. 특히 그는 콤비로 활약했던 코미디언 배연정과 부부로 많은 오해를 받기도 했다고. 배일집은 "그렇게 부부가 아니라고 해도 각인이 됐다"고 이야기했다.

배일집은 배연정과 지방 출장을 갔을 때, 숙소에서 부부인 줄 알고 방 열쇠를 하나만 주기도 했다고 전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배일집은 배연정과의 부부 오해를 벗어나기 위해 배연정과 주민등록등본을 떼 인증하려 하기도 했다고 밝혀 웃음을 더했다.

한편, KBS 2TV 'TV는 사랑을 싣고'는 추억 속의 주인공 또는 평소에 고마움을 전하고 싶었던 주인공을 찾아 만나게 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4.70상승 54.0714:06 01/25
  • 코스닥 : 995.22상승 15.2414:06 01/25
  • 원달러 : 1102.60하락 0.614:06 01/25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4:06 01/25
  • 금 : 55.20하락 0.2914:06 01/25
  • [머니S포토] SK바이오사이언스 둘러보는 나경원
  • [머니S포토] 대화 나누는 박범계 후보자
  • [머니S포토] '김종철 성추행' 관련 정의당 긴급 기자회견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낙연·김태년
  • [머니S포토] SK바이오사이언스 둘러보는 나경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